입 안쪽이 다 헐었어요, 구내염



  • 구내염이란?

혀와 잇몸을 포함한 입안 점막 어디에나 염증이 발생하는 것을 통틀어 구내염이라고 해요. 누구나 한 번쯤은 구내염에 걸려본 기억이 있을 거예요. 구내염의 종류에 따라 증상은 다양하지만, 대체로 음식을 먹거나 마시는 것이 힘들 만큼 입안이 따끔거리고 아파요. 입 냄새가 심해지기도 해요. 입안이 아프고 식욕도 떨어져서 전신 상태도 나빠져요.


  • 구내염의 원인


구내염은 외부 미생물에 점막이 감염되거나, 우리 몸의 면역기능이 떨어졌을 때, 입 안쪽에 상처가 났을 때 주로 생겨요. 곰팡이의 일종인 칸디다는 원래부터 입안에 살고 있지만, 면역력이 떨어지면 칸디다성 구내염, 즉 아구창(구강 칸디다증)을 일으켜요. 헤르페스바이러스가 구강 점막을 침범하면 입안에 물집이 생기고 점막이 벗겨지는 포진성 치은구내염이 생겨요. 피곤할 때 흔하게 나타나는 아프타성 구내염은 면역력이 떨어지면서 생겨요. 둥그런 반점 모양으로 점막이 헐어서 심한 통증이 생겨요. 의치나 날카로운 치아 때문에 점막에 상처가 나면서 생기는 외상성 궤양도 있어요. 철분이나 비타민이 부족하거나, 방사선 치료를 받은 후에 구내염이 생기기도 해요.

  • 구내염의 모양


구내염은 모양에 따라서 궤양성, 수포성, 미란성 세 가지로 구분할 수 있어요. 궤양성 구내염은 점막이 헐어서 상처가 나는 형태인데, 피곤할 때 잘 생기는 아프타성 구내염을 생각하면 이해하기 쉬워요. 수포성 구내염은 작은 물집 형태로 나타나는데, 수족구병이나 천포창, 대상포진 같은 질환에서 나타나요. 미란성 구내염은 점막이 벗겨지는 형태인데, 칸디다 구내염에서 쉽게 볼 수 있어요.


  • 구내염의 진단


구내염을 진단하기 위해서는 우선 입안을 직접 보면서 증상을 확인해요. 증상이 나타난 시기나 기간이 얼마나 되었는지, 전신 상태는 어떤지, 구내염을 일으키는 다른 질환이 있는지도 확인해요. 구내염이 난 부위에서 세균배양검사를 하거나, 조직을 조금 떼어서 현미경으로 확인하는 조직검사가 필요하기도 해요.


  • 구내염의 치료


구내염의 원인에 따라 치료 방법은 다양해요. 미생물 감염으로 생긴 구내염은 항생제나 항바이러스제를 먹거나, 점막에 직접 발라서 치료해요. 소염진통제나 스테로이드를 사용하기도 해요. 약물치료 외에도 레이저를 이용하기도 해요. 잘 맞지 않는 의치는 다시 제작해서 점막에 상처가 나지 않도록 도와줘요. 


  • 구내염의 예방


구내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입안을 청결하게 관리하는 것이 좋아요. 식후에는 부드러운 칫솔로 깨끗이 양치질을 해요. 교정 장치나 의치를 사용하고 있다면 깨끗이 씻어서 관리해요. 흡연하고 있다면 금연하세요.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규칙적인 운동과 충분한 휴식으로 건강을 유지하세요.